콘텐츠목차

「이운룡 장군 영정」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500508
한자 李雲龍將軍影幀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물/서화류
지역 경상북도 청도군 청도읍 원정 1길 27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이복수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제작 시기/일시 1604년연표보기 - 「이운룡 장군 영정」 제작
문화재 지정 일시 1975년 12월 30일연표보기 - 「이운룡 장군 영정」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89호로 지정
현 소장처 「이운룡 장군 영정」 - 경상북도 청도군 청도읍 원정리 665-2지도보기
성격 초상화
소유자 이균회
관리자 이균회
문화재 지정 번호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89호

[정의]

경상북도 청도군 청도읍 원정리에 있던 조선 후기 무신인 이운룡의 영정.

[개설]

이운룡(李雲龍)[1562∼1610] 장군은 청도 출신의 무신으로 자는 경명이고, 호는 동계이다. 1585년(선조 18)에 24세로 무과에 급제하여 유성룡의 천거로 1587년(선조 20)에 선전관에 오르고 임진왜란 때 옥포만호로 많은 공을 세운 후 응천 현감에 승진되었다.

그 후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부장으로 많은 전공을 세우고 이순신의 순국 후 도총부 부총관, 포도대장, 함경도 병마절도사, 충청도 수군절도사 등을 역임하고 1610년(광해군 2)에 49세로 세상을 뜬 후 병조 판서에 추증되었다.

「이운룡 장군 영정」은 1604년(선조 37)에 선무공신 3등에 책훈되고 식성군에 봉해졌을 때, 나라에서 초상을 그려 영구히 보존하라는 교서에 의해 제작되었다. 원래 이운룡 장군의 출생지인 매전면 온막리에 상충사를 건립하여 봉안하였다가 1818년(순조 18)에 유령 등 400여 명이 발의하여 이서면 금촌리금호 서원을 건립하여 영정을 옮겨 봉안해 왔다.

고종의 서원 철폐령에 의해 금호 서원이 훼철되자 1928년 대월산 아래로 이건하여 충효사로 개칭하여 봉안하였고, 1919년 개모하여 구 영정은 청도읍 원정리 흑석에 있는 충현사로 옮겨 봉안하고 있다.

[형태 및 구성]

영정은 비단 바탕에 채색이 되어 있다. 영정의 크기는 가로 146㎝, 세로 178㎝로 호랑이 모양의 흉배를 부착하고 조선 시대 종이품 벼슬아치가 관복이나 조복에 띠던 띠인 학정금대를 착용하고 있으며, 공신호 책록 당시 이운룡 장군의 품계, 즉 오위도총부 부총관이라는 종이품 품계와 부합된다. 17세기 초 공신 도상의 전형적인 형식을 보여주는 가작이다.

[의의와 평가]

「이운룡 장군 영정」은 1975년 12월 30일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89호로 지정된 뒤 1977년 8월 19일 영정의 원본을 도난당했다. 현재는 작은 흑백 사진과 1950년대에 원본을 모사한 이모본(移模本) 및 원본 도난 시 그림의 주요 부분만 칼로 오려가면서 남은 사방 약 5㎝ 남짓의 비단 조각만 전하고 있다. 그래서 자세한 내용을 파악하기 어려운 형편이다.

[참고문헌]